안소희 강원도 산불 피해 1000만원 쾌척 안소희이야기

[OSEN=연휘선 기자] 걸그룹 원더걸스 출신 배우 안소희가 강원도 산불 피해 이재민들을 위해 1000만 원을 쾌척했다.

8일 OSEN 취재 결과, 안소희는 이날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000만 원을 기부했다. 강원도 고성과 속초 등에서 발생한 산불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을 보낸 것이다.

지난 4일 강원도 고성과 속초, 강릉 등지에서는 대형 산불이 발생했다. 이로 인해 사망자 1명, 부상자 1명이 발생했고, 산림 530ha와 주택 487 채가 소실됐다. 현재 피해 이재민만 820명이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정부는 5일 국가재난사태를 선포했고, 6일엔 강원도 산불 피해 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했다.

이 가운데 스타들은 기부를 통해 이재민들을 위로하고 있다. 싸이, 아이유, 김희철, 윤지성, 코요태, 옹성우, 거미 조정석 부부, 소유진, 윤정수, 김지민, 박신혜, 유재석, 정일우, 임시완, 김우빈, 송중기, 남주혁, 정경호, 정해인, 윤보라, 윤두준, 강민혁, 김유정, 김소현, 이준호, 윤세아, 강소라, 한효주, 한혜진, 유재환, 김은숙 작가, 모델 야노 시호, 이혜영, 수지 등이 기부에 동참했다.

한편, 안소희는 현재 종합편성채널 JTBC 월화드라마 '와이키키 브라더스 시즌2'에 출연 중이다. / monamie@osen.co.kr

[사진] OSEN DB




덧글

댓글 입력 영역